2018.06.25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딜라이브에 히타치 HCI 제품 및 가상화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www.his21.co.kr)은 수도권 디지털OTT방송 업체인 딜라이브에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HCI) ‘히타치 UCP(Unified Compute Platform) HC’ 및 VM웨어(VMware) 솔루션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2012년부터 VM웨어 기반 가상화 인프라를 사용해 온 딜라이브는 기존 업무 시스템의 성능을 향상시키고 상면공간 및 전력 소모량을 절감시키기 위해 통합 가상화 솔루션 도입을 검토하게 됐다. 딜라이브는 여러 업체들의 제품들을 비교 평가한 후, 기술 점수에서 높은 점수를 받으며 뛰어난 성능 및 안정성을 보장하는 히타치 HCI 제품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하이퍼컨버지드 제품인 히타치 UCP HC는 컴퓨트, 스토리지, 네트워크 리소스를 통합한 어플라이언스로, VM웨어 vSAN, 히타치 밴타라(Hitachi Vantara)의 통합 관리 자동화 소프트웨어(UCP 어드바이저)가 통합된 형태로, 구축시간이 매우 짧고 손쉽게 운영할 수 있다.

또한 가상 데스크톱 인프라(VDI)와 같은 향상된 그래픽, 중요 애플리케이션 및 분석을 위해 고성능과 빠른 트랜잭션 처리를 제공한다. 아울러, 히타치 HCI 제품은 작은 규모에서부터 시작해 프라이빗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점진적으로 확장할 수 있는 ‘스몰 스타트(Small Start)’ 전략을 지원한다.

딜라이브는 히타치 UCP HC의 사전 정의된 구성을 통해 단 하루 안에 간편히 가상화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었다. 히타치 UCP HC 도입 후 딜라이브는 ERP, 이메일, 그룹웨어 등 핵심 업무 시스템의 성능을 향상시켰을 뿐 아니라, 상면공간 및 전력 비용을 대폭 줄였다. 이를 통해 가상화 기반 업무 시스템에서 신규 서비스들을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향후 가상화 인프라 상에서 영상 및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딜라이브 인프라지원팀 심재용 팀장은 “히타치 HCI 제품 도입으로 기존 업무 인프라를 가상화함으로써 높은 성능과 안정성을 확보하고 통합 관리 자동화 소프트웨어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특히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기술 지원과 가상화 분야에 대한 전문성 덕분에 기존 VM웨어 솔루션과의 호환성 문제를 해결했으며, 장애에 보다 빠르게 대응할 수 있게 돼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8.06.25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딜라이브에 히타치 HCI 제품 및 가상화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www.his21.co.kr)은 수도권 디지털OTT방송 업체인 딜라이브에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HCI) ‘히타치 UCP(Unified Compute Platform) HC’ 및 VM웨어(VMware) 솔루션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2012년부터 VM웨어 기반 가상화 인프라를 사용해 온 딜라이브는 기존 업무 시스템의 성능을 향상시키고 상면공간 및 전력 소모량을 절감시키기 위해 통합 가상화 솔루션 도입을 검토하게 됐다. 딜라이브는 여러 업체들의 제품들을 비교 평가한 후, 기술 점수에서 높은 점수를 받으며 뛰어난 성능 및 안정성을 보장하는 히타치 HCI 제품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하이퍼컨버지드 제품인 히타치 UCP HC는 컴퓨트, 스토리지, 네트워크 리소스를 통합한 어플라이언스로, VM웨어 vSAN, 히타치 밴타라(Hitachi Vantara)의 통합 관리 자동화 소프트웨어(UCP 어드바이저)가 통합된 형태로, 구축시간이 매우 짧고 손쉽게 운영할 수 있다.

또한 가상 데스크톱 인프라(VDI)와 같은 향상된 그래픽, 중요 애플리케이션 및 분석을 위해 고성능과 빠른 트랜잭션 처리를 제공한다. 아울러, 히타치 HCI 제품은 작은 규모에서부터 시작해 프라이빗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점진적으로 확장할 수 있는 ‘스몰 스타트(Small Start)’ 전략을 지원한다.

딜라이브는 히타치 UCP HC의 사전 정의된 구성을 통해 단 하루 안에 간편히 가상화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었다. 히타치 UCP HC 도입 후 딜라이브는 ERP, 이메일, 그룹웨어 등 핵심 업무 시스템의 성능을 향상시켰을 뿐 아니라, 상면공간 및 전력 비용을 대폭 줄였다. 이를 통해 가상화 기반 업무 시스템에서 신규 서비스들을 제공할 수 있게 됐으며, 향후 가상화 인프라 상에서 영상 및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딜라이브 인프라지원팀 심재용 팀장은 “히타치 HCI 제품 도입으로 기존 업무 인프라를 가상화함으로써 높은 성능과 안정성을 확보하고 통합 관리 자동화 소프트웨어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특히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기술 지원과 가상화 분야에 대한 전문성 덕분에 기존 VM웨어 솔루션과의 호환성 문제를 해결했으며, 장애에 보다 빠르게 대응할 수 있게 돼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