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6

엡손, DJI 드론 홀로그램 띄우는 ‘엡손 AR 비행 시뮬레이터’ 앱 개발

편집부 | ITWorld
엡손이 드론 전문 기업 DJI와 협력해, 스마트글라스 모베리오 BT-300에서 활용할 수 있는 ‘엡손 AR 비행 시뮬레이터(Epson AR Flight Simulator) 앱’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엡손 스마트글라스 모베리오 BT-300을 착용 후 AR 비행 시뮬레이터 앱을 켜면 DJI 드론이 홀로그램 형태로 나타난다. 앱은 DJI 드론을 직접 조종하기 전에 홀로그램으로 조작법을 익히고 컨트롤러의 민감도를 체득하기 위해 개발됐다.



호환 가능한 드론은 DJI의 매빅 프로(Mavic Pro) 시리즈, 팬텀(Phantom) 4 시리즈, 인스파이어(Inspire) 2이다. 드론 컨트롤러를 모베리오 BT-300과 연결하고 앱을 작동시키면 조종을 위한 준비가 끝난다.

증강현실을 이용하기 때문에 드론으로 주변 기물을 파손하거나 조작 미숙으로 추락 및 분실할 염려가 없고, 드론을 날릴 수 있는 지정된 공간에 가지 않고 실내에서 간편하게 연습 가능한 점도 장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엡손 모베리오 BT-300은 다양한 증강현실(A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투명 타입의 양안식 스마트글라스다. 엡손이 개발한 실리콘 유기 발광 다이오드(Si-OLED) 패널을 탑재해 투명 렌즈에 화면을 구현한다. 최대 320인치의 대화면이며, 무게는 69g이다.

한국엡손 김대연 부장은 “스마트글라스는 드론과 같이 사물과 사람 간 원격 조종이 필요한 분야는 물론, 원거리에 있는 사람과 사람 간의 커뮤니케이션에도 적용할 수 있다”며, “엡손은 앞으로 더 강화된 제품을 선보이고 스마트글라스의 가능성을 여는 다양한 앱을 개발하는데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8.04.16

엡손, DJI 드론 홀로그램 띄우는 ‘엡손 AR 비행 시뮬레이터’ 앱 개발

편집부 | ITWorld
엡손이 드론 전문 기업 DJI와 협력해, 스마트글라스 모베리오 BT-300에서 활용할 수 있는 ‘엡손 AR 비행 시뮬레이터(Epson AR Flight Simulator) 앱’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엡손 스마트글라스 모베리오 BT-300을 착용 후 AR 비행 시뮬레이터 앱을 켜면 DJI 드론이 홀로그램 형태로 나타난다. 앱은 DJI 드론을 직접 조종하기 전에 홀로그램으로 조작법을 익히고 컨트롤러의 민감도를 체득하기 위해 개발됐다.



호환 가능한 드론은 DJI의 매빅 프로(Mavic Pro) 시리즈, 팬텀(Phantom) 4 시리즈, 인스파이어(Inspire) 2이다. 드론 컨트롤러를 모베리오 BT-300과 연결하고 앱을 작동시키면 조종을 위한 준비가 끝난다.

증강현실을 이용하기 때문에 드론으로 주변 기물을 파손하거나 조작 미숙으로 추락 및 분실할 염려가 없고, 드론을 날릴 수 있는 지정된 공간에 가지 않고 실내에서 간편하게 연습 가능한 점도 장점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엡손 모베리오 BT-300은 다양한 증강현실(A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투명 타입의 양안식 스마트글라스다. 엡손이 개발한 실리콘 유기 발광 다이오드(Si-OLED) 패널을 탑재해 투명 렌즈에 화면을 구현한다. 최대 320인치의 대화면이며, 무게는 69g이다.

한국엡손 김대연 부장은 “스마트글라스는 드론과 같이 사물과 사람 간 원격 조종이 필요한 분야는 물론, 원거리에 있는 사람과 사람 간의 커뮤니케이션에도 적용할 수 있다”며, “엡손은 앞으로 더 강화된 제품을 선보이고 스마트글라스의 가능성을 여는 다양한 앱을 개발하는데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