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6

제너크립토,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 MOU 체결

편집부 | ITWorld
블록체인 전문 기업 제너크립토는 P2P 금융플랫폼 기업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에 대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IPO 투자자를 위한 블록체인 및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공동 개발함은 물론 P2P 대출 보증을 위한 블록체인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도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MOU는 P2P 대출 네트워크의 투명성을 높이고 보안을 강화함은 물론 관리비와 운영비용을 절감하기 위함이며, 블록체인이 제공하는 보안성 및 효율성으로 견고한 금융 플랫폼을 만들겠다는 목적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코리아펀딩의 김해동 대표는 “비상장 장외주식을 담보로 하는 P2P 대출과 P2P 금융 통합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면서 통합 플랫폼 구축을 진행 중인데 이번 블록체인 기반 기술 개발을 통해 이 시장에서 미래 지향적인 핀테크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너크립토의 이운희 대표는 “국내 가상화폐 시장 규모가 190조 원으로 추정되고 있는 가운데 블록체인 기술은 앞으로 모든 영역에서 활발하게 적용될 것”이라며, “코인의 개발과 유통, 생산의 과정을 종합적으로 수행 가능한 블록체인 전문기업으로 P2P 금융 플랫폼에 블록체인을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해 보안성과 활용성이 뛰어난 핀테크 솔루션을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8.03.16

제너크립토,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 MOU 체결

편집부 | ITWorld
블록체인 전문 기업 제너크립토는 P2P 금융플랫폼 기업 코리아펀딩과 블록체인 기술 개발에 대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사는 IPO 투자자를 위한 블록체인 및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을 공동 개발함은 물론 P2P 대출 보증을 위한 블록체인과 스마트 컨트랙트 기술도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MOU는 P2P 대출 네트워크의 투명성을 높이고 보안을 강화함은 물론 관리비와 운영비용을 절감하기 위함이며, 블록체인이 제공하는 보안성 및 효율성으로 견고한 금융 플랫폼을 만들겠다는 목적이라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코리아펀딩의 김해동 대표는 “비상장 장외주식을 담보로 하는 P2P 대출과 P2P 금융 통합 플랫폼 사업을 추진하면서 통합 플랫폼 구축을 진행 중인데 이번 블록체인 기반 기술 개발을 통해 이 시장에서 미래 지향적인 핀테크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제너크립토의 이운희 대표는 “국내 가상화폐 시장 규모가 190조 원으로 추정되고 있는 가운데 블록체인 기술은 앞으로 모든 영역에서 활발하게 적용될 것”이라며, “코인의 개발과 유통, 생산의 과정을 종합적으로 수행 가능한 블록체인 전문기업으로 P2P 금융 플랫폼에 블록체인을 적용하는 기술을 개발해 보안성과 활용성이 뛰어난 핀테크 솔루션을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