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5

유라클, ABL생명·동화기업의 모바일 플랫폼 전환 구축 사업 수주

편집부 | ITWorld
유라클(www.uracle.co.kr)은 ABL 생명, 동화 기업 등의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Mobile App Development Platform) 전환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 전환 사업은 기존에 기업이 도입한 모바일 플랫폼을 유라클의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인 모피어스 MADP로 전환하는 것이다.

기존에 도입한 모바일 플랫폼을 전환하는 이유는 우선적으로는 다양한 운영체제 업그레이드에 대한 대응, 유지보수 관점에서의 원활한 지원, 다양한 레퍼런스를 통해 검증된 기술력 등이다. 유라클의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으로 전환하는 사례가 증가하는 것은 그만큼 유라클의 모피어스 MADP의 기술력 및 기술지원이 국내에서 검증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실제로 유라클의 모피어스 MADP는 2011년 출시 이후 현대차그룹, 신세계그룹, 효성, 애경그룹, 우리은행, 농협, 국민안전처 등 국내 200여 기업 및 공공기관에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으로 선정되거나, 다양한 앱의 개발 플랫폼으로 사용됐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외국계 기업, 중견기업 등으로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 적용을 확대하고 있으며, 아웃소싱(IT Outsourcing)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스타트 업에도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을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유라클 조준희 대표이사는 “유라클은 모피어스 MADP의 시장경쟁력을 바탕으로 중견기업, 중소기업으로 지속적으로 적용을 확장할 것이며, 특히 앱 구축 및 운영을 월정액으로 받는 아웃소싱 사업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8.01.05

유라클, ABL생명·동화기업의 모바일 플랫폼 전환 구축 사업 수주

편집부 | ITWorld
유라클(www.uracle.co.kr)은 ABL 생명, 동화 기업 등의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Mobile App Development Platform) 전환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 전환 사업은 기존에 기업이 도입한 모바일 플랫폼을 유라클의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인 모피어스 MADP로 전환하는 것이다.

기존에 도입한 모바일 플랫폼을 전환하는 이유는 우선적으로는 다양한 운영체제 업그레이드에 대한 대응, 유지보수 관점에서의 원활한 지원, 다양한 레퍼런스를 통해 검증된 기술력 등이다. 유라클의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으로 전환하는 사례가 증가하는 것은 그만큼 유라클의 모피어스 MADP의 기술력 및 기술지원이 국내에서 검증되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실제로 유라클의 모피어스 MADP는 2011년 출시 이후 현대차그룹, 신세계그룹, 효성, 애경그룹, 우리은행, 농협, 국민안전처 등 국내 200여 기업 및 공공기관에 표준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으로 선정되거나, 다양한 앱의 개발 플랫폼으로 사용됐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외국계 기업, 중견기업 등으로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 적용을 확대하고 있으며, 아웃소싱(IT Outsourcing) 사업을 통해 중소기업, 스타트 업에도 모바일 앱 개발 플랫폼을 적용해 나갈 계획이다.

유라클 조준희 대표이사는 “유라클은 모피어스 MADP의 시장경쟁력을 바탕으로 중견기업, 중소기업으로 지속적으로 적용을 확장할 것이며, 특히 앱 구축 및 운영을 월정액으로 받는 아웃소싱 사업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