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05

심층 리뷰 : 2017년형 델 XPS 15 “카비 레이크와 4K 디스플레이로 차별화”

Gordon Mah Ung | PCWorld

델의 XPS 15는 차이점이 아무리 적어도 신판은 여전히 의미 있음을 입증하는 제품이다. 외관상으로는 XPS 15 이전 모델과 거의 차이가 없다.

포트, 키보드, 트랙패드 등 겉모습은 그대로지만 내부 변화 덕분에 작년보다 훨씬 뛰어난 노트북이 탄생했다.

XPS 15의 키보드는 바뀐 것이 없어 보이는데, 여전히 조금 작은 편이라 아쉽다.

중요한 것은 내부
최신 XPS 15는 내부 사양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이전 버전은 6세대 쿼드 코어 인텔 스카이레이크(Skylake) CPU와 엔비디아 지포스(GeForce) GTX 960M을 자랑한 반면, 최신판은 한 단계 상승한 쿼드 코어 7세대 카비 레이크(Kaby Lake) 칩과 업그레이드된 지포스 GTX 1050 그래픽을 탑재했다.

코어 i7-7700HQ CPU와 GTX 1050 이외에 윈도우 헬로(Windows Hello)를 활용한 선택형 지문인식기도 탑재되어 있다. 손가락을 4번은 갖다 대야 겨우 지문을 인식하던 답답한 구형 모델이 아니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 볼 수 있는 최신 패드형 지문인식기이다.

윈도우 헬로우용 카메라는 없으나, 지문 인식기(오른쪽 화살표 키 바로 아래에 위치)로 윈도우 10 헬로우를 사용할 수 있다.

이번 리뷰용 기기는 15.6인치 4K UHD 화면이 탑재되어 있다. 끝에서 끝까지 꽉 찬 “인피니티엣지(InfinityEdge)” 디스플레이에 고릴라 글래스(Gorilla Glass) NBT 유광 보호막까지 있는 IGZO 패널은 숨막히게 아름답다. 베젤이 거의 없기 때문에 아쉽게도 내장 웹캠은 패널 하단으로 이동되었고 윈도우 헬로 지원을 위한 적외선 카메라도 내장할 수 없다. 지문인식기로 위안을 삼을 수밖에 없다.

또한, 16GB의 듀얼 채널 모드 DDR4/2400과 512GB의 라이트온(Lite-On) CX2 NVMe M.2 SSD 512GB가 탑재되어 있다. SSD에는 MLC 플래시가 사용되며 읽기 및 쓰기 속도는 각각 2.5GBps와 1.2GBps이다. 크리스탈디스크마크(CrystalDiskMark) 5.2에서 확인한 읽기 및 쓰기 속도는 각각 약 2.1GBps와 1GBps였다.

이전 세대에 비해 또 달라진 점은 배터리 용량이다. 이전 모델의 최대 84WHr에서 약 97WHr로 늘어났다. 기내 반입이 허용되는 최대 리튬 이온 셀 크기에 약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이전 모델과 포트 구성이 같다. 위 사진 오른편에서 SD 카드 리더, USB A형 포트, 켄싱턴 락 포트를 확인할 수 있다.

포트
델은 애플과 달리 포트에 인색하지 않다. 신형 XPS 15에는 2016년형 모델과 똑같은 기본 포트가 있다. 표준 크기의 HDMI 1.4 한 개, USB 3.1 1세대(5Gbps) A형 포트 두 개, 헤드폰용 아날로그 콤보 잭, 썬더볼트(Thunderbolt) 3 포트 등이다. 썬더볼트 3 포트는 USB-파워 딜리버리(USB-Power Delivery)를 이용한 충전 뿐만 아니라 디스플레이포트 오버 USB-C(DisplayPort over USB-C)를 지원한다. 이처럼 전통적인 배럴 충전기와 USB-C 충전을 모두 지원하기로 한 델의 결정에 찬사를 보낸다.

USB-C 충전이 미래의 일이라는 것은 물론 알고 있지만, 고급 소형 노트북에는 이미 사용되고 있다. 또한, 충전기 전용 포트에는 타당한 이유가 있다. 포트가 2개인 다른 “프로” 노트북에서 포트 하나를 충전용으로, 다른 하나를 모니터용으로 사용한다면, 원래 USB-C 방식의 모니터를 새로 사지 않는 이상, 꽂았다가 빼는 일을 계속 반복해야 하는데 이는 현실적이지 않다.

재미 삼아 애플의 맥북 프로 15용 87와트 충전기로 XPS 15를 구동해 보았는데 아무 문제가 없었다. 애플 충전기는 87와트 정격 출력 중 최대 60와트를 (XPS 15에서 전력 소모가 가장 큰) GPU 작업 중에 공급해 주었다.

XPS 15용 정식 충전기는 130와트이다. 이 정도면 GPU, CPU, SSD, 모니터가 모두 전력으로 가동되는 과중한 작업량에서도 충전이 가능하다.

델 XPS 15의 왼쪽 측면으로, 전통적인 충전 포트와 USB A형 포트, HDMI 1.4, 썬더볼트 3, USB-C 포트, 그리고 아날로그 헤드폰 포트를 확인할 수 있다.아래쪽에 있는 이전 모델과 동일하다.

반으로 줄어든 레인 수
한 가지 부정적인 측면은 썬더볼트 3 구현에 2레인 구성이 선택된 점이다. 따라서 PCIe 레인이 4개라면 40Gbps일 속도가 20Gbps로 줄어든다. 디스플레이포트는 데이터와는 별도로 전송되므로 현재로서는 영향이 거의 없지만 외부 SSD RAID PCIe 인클로저를 실행한다고 가정할 때 3년 안에는 문제가 될 수 있다.

(다음 페이지 : 성능 벤치마크 테스트)



2017.07.05

심층 리뷰 : 2017년형 델 XPS 15 “카비 레이크와 4K 디스플레이로 차별화”

Gordon Mah Ung | PCWorld

델의 XPS 15는 차이점이 아무리 적어도 신판은 여전히 의미 있음을 입증하는 제품이다. 외관상으로는 XPS 15 이전 모델과 거의 차이가 없다.

포트, 키보드, 트랙패드 등 겉모습은 그대로지만 내부 변화 덕분에 작년보다 훨씬 뛰어난 노트북이 탄생했다.

XPS 15의 키보드는 바뀐 것이 없어 보이는데, 여전히 조금 작은 편이라 아쉽다.

중요한 것은 내부
최신 XPS 15는 내부 사양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이전 버전은 6세대 쿼드 코어 인텔 스카이레이크(Skylake) CPU와 엔비디아 지포스(GeForce) GTX 960M을 자랑한 반면, 최신판은 한 단계 상승한 쿼드 코어 7세대 카비 레이크(Kaby Lake) 칩과 업그레이드된 지포스 GTX 1050 그래픽을 탑재했다.

코어 i7-7700HQ CPU와 GTX 1050 이외에 윈도우 헬로(Windows Hello)를 활용한 선택형 지문인식기도 탑재되어 있다. 손가락을 4번은 갖다 대야 겨우 지문을 인식하던 답답한 구형 모델이 아니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에서 볼 수 있는 최신 패드형 지문인식기이다.

윈도우 헬로우용 카메라는 없으나, 지문 인식기(오른쪽 화살표 키 바로 아래에 위치)로 윈도우 10 헬로우를 사용할 수 있다.

이번 리뷰용 기기는 15.6인치 4K UHD 화면이 탑재되어 있다. 끝에서 끝까지 꽉 찬 “인피니티엣지(InfinityEdge)” 디스플레이에 고릴라 글래스(Gorilla Glass) NBT 유광 보호막까지 있는 IGZO 패널은 숨막히게 아름답다. 베젤이 거의 없기 때문에 아쉽게도 내장 웹캠은 패널 하단으로 이동되었고 윈도우 헬로 지원을 위한 적외선 카메라도 내장할 수 없다. 지문인식기로 위안을 삼을 수밖에 없다.

또한, 16GB의 듀얼 채널 모드 DDR4/2400과 512GB의 라이트온(Lite-On) CX2 NVMe M.2 SSD 512GB가 탑재되어 있다. SSD에는 MLC 플래시가 사용되며 읽기 및 쓰기 속도는 각각 2.5GBps와 1.2GBps이다. 크리스탈디스크마크(CrystalDiskMark) 5.2에서 확인한 읽기 및 쓰기 속도는 각각 약 2.1GBps와 1GBps였다.

이전 세대에 비해 또 달라진 점은 배터리 용량이다. 이전 모델의 최대 84WHr에서 약 97WHr로 늘어났다. 기내 반입이 허용되는 최대 리튬 이온 셀 크기에 약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이전 모델과 포트 구성이 같다. 위 사진 오른편에서 SD 카드 리더, USB A형 포트, 켄싱턴 락 포트를 확인할 수 있다.

포트
델은 애플과 달리 포트에 인색하지 않다. 신형 XPS 15에는 2016년형 모델과 똑같은 기본 포트가 있다. 표준 크기의 HDMI 1.4 한 개, USB 3.1 1세대(5Gbps) A형 포트 두 개, 헤드폰용 아날로그 콤보 잭, 썬더볼트(Thunderbolt) 3 포트 등이다. 썬더볼트 3 포트는 USB-파워 딜리버리(USB-Power Delivery)를 이용한 충전 뿐만 아니라 디스플레이포트 오버 USB-C(DisplayPort over USB-C)를 지원한다. 이처럼 전통적인 배럴 충전기와 USB-C 충전을 모두 지원하기로 한 델의 결정에 찬사를 보낸다.

USB-C 충전이 미래의 일이라는 것은 물론 알고 있지만, 고급 소형 노트북에는 이미 사용되고 있다. 또한, 충전기 전용 포트에는 타당한 이유가 있다. 포트가 2개인 다른 “프로” 노트북에서 포트 하나를 충전용으로, 다른 하나를 모니터용으로 사용한다면, 원래 USB-C 방식의 모니터를 새로 사지 않는 이상, 꽂았다가 빼는 일을 계속 반복해야 하는데 이는 현실적이지 않다.

재미 삼아 애플의 맥북 프로 15용 87와트 충전기로 XPS 15를 구동해 보았는데 아무 문제가 없었다. 애플 충전기는 87와트 정격 출력 중 최대 60와트를 (XPS 15에서 전력 소모가 가장 큰) GPU 작업 중에 공급해 주었다.

XPS 15용 정식 충전기는 130와트이다. 이 정도면 GPU, CPU, SSD, 모니터가 모두 전력으로 가동되는 과중한 작업량에서도 충전이 가능하다.

델 XPS 15의 왼쪽 측면으로, 전통적인 충전 포트와 USB A형 포트, HDMI 1.4, 썬더볼트 3, USB-C 포트, 그리고 아날로그 헤드폰 포트를 확인할 수 있다.아래쪽에 있는 이전 모델과 동일하다.

반으로 줄어든 레인 수
한 가지 부정적인 측면은 썬더볼트 3 구현에 2레인 구성이 선택된 점이다. 따라서 PCIe 레인이 4개라면 40Gbps일 속도가 20Gbps로 줄어든다. 디스플레이포트는 데이터와는 별도로 전송되므로 현재로서는 영향이 거의 없지만 외부 SSD RAID PCIe 인클로저를 실행한다고 가정할 때 3년 안에는 문제가 될 수 있다.

(다음 페이지 : 성능 벤치마크 테스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