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05

맥아피, 독립 사이버 보안 업체로 출범

편집부 | ITWorld
맥아피가 새로운 독립 법인으로 출범했다. 이제 맥아피는 독립된 사업체로 주력 보안 솔루션 플랫폼을 확장해 고객이 사이버 보안 위협을 효과적으로 식별하고, 이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맥아피의 출범과 함께, 막대한 자본, 경영 및 기술 자원 능력을 갖춘 독립적인 사이버 보안 기업 설립을 위한 TPG와 인텔의 투자 계획이 마무리됐다. TPG와의 협약에 따라 사모 투자 업체인 토마 브라보가 소수 투자자업체로 합류했다. 인텔은 신규 법인의 주식 지분 가운데 49%를 보유하고 있다.



맥아피는 새로운 투자 파트너와 함께 시장 중심의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다. 또한 사이버 보안 시장에서 글로벌 성장 기회를 확보하기 위해 재무, 경영, 기술에 있어 새로운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텔의 수석 부사장이자 총괄 책임자인 크리스 영이 새로운 맥아피의 CEO로 선임됐으며, 이사회 회장에는 TPG의 파트너인 브라이언 테일러가 지명됐다.

맥아피의 크리스 영 CEO는 “사이버 보안은 상호 연결된 인터넷 세대에서 가장 큰 과제이며, 자녀를 둔 부모나 기업 총수, 글로벌 리더 모두에게 큰 부담으로 작용한다”며, “맥아피는 확실한 목표를 갖춘 독립 기업으로서 인력과 기술, 조직을 통합해 공동의 적에게 대응하고 기술 중심의 미래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민첩성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인텔의 브라이언 크르자니크 CEO는 “우리는 크리스 영이 이끄는 맥아피가 업계 최대 규모의 사이버 보안 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보안은 인텔에게 매우 중요해, 맥아피에 대한 지분과 지속적인 협업 이외에도, 자사의 클라우드에서 수백만 개의 스마트 컴퓨팅 디바이스에 이르기까지 업계를 선도하는 보안과 개인 정보 보호 능력을 통합하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TPG 캐피탈의 파트너이자 맥아피 이사회 회장인 브라이언 테일러는 “맥아피는 설립 이래로 고객에게 업계 최고의 사이버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전념해 왔다”며, “그 결과, 지속적인 제품 혁신과 다양한 파트너 에코 시스템, 탁월한 고객 서비스를 만들어 낼 수 있었고, 이를 토대로 독립 기업으로서 신뢰할 만한 브랜드를 창출하는 데 성공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04.05

맥아피, 독립 사이버 보안 업체로 출범

편집부 | ITWorld
맥아피가 새로운 독립 법인으로 출범했다. 이제 맥아피는 독립된 사업체로 주력 보안 솔루션 플랫폼을 확장해 고객이 사이버 보안 위협을 효과적으로 식별하고, 이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맥아피의 출범과 함께, 막대한 자본, 경영 및 기술 자원 능력을 갖춘 독립적인 사이버 보안 기업 설립을 위한 TPG와 인텔의 투자 계획이 마무리됐다. TPG와의 협약에 따라 사모 투자 업체인 토마 브라보가 소수 투자자업체로 합류했다. 인텔은 신규 법인의 주식 지분 가운데 49%를 보유하고 있다.



맥아피는 새로운 투자 파트너와 함께 시장 중심의 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다. 또한 사이버 보안 시장에서 글로벌 성장 기회를 확보하기 위해 재무, 경영, 기술에 있어 새로운 투자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텔의 수석 부사장이자 총괄 책임자인 크리스 영이 새로운 맥아피의 CEO로 선임됐으며, 이사회 회장에는 TPG의 파트너인 브라이언 테일러가 지명됐다.

맥아피의 크리스 영 CEO는 “사이버 보안은 상호 연결된 인터넷 세대에서 가장 큰 과제이며, 자녀를 둔 부모나 기업 총수, 글로벌 리더 모두에게 큰 부담으로 작용한다”며, “맥아피는 확실한 목표를 갖춘 독립 기업으로서 인력과 기술, 조직을 통합해 공동의 적에게 대응하고 기술 중심의 미래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는 민첩성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인텔의 브라이언 크르자니크 CEO는 “우리는 크리스 영이 이끄는 맥아피가 업계 최대 규모의 사이버 보안 기업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보안은 인텔에게 매우 중요해, 맥아피에 대한 지분과 지속적인 협업 이외에도, 자사의 클라우드에서 수백만 개의 스마트 컴퓨팅 디바이스에 이르기까지 업계를 선도하는 보안과 개인 정보 보호 능력을 통합하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TPG 캐피탈의 파트너이자 맥아피 이사회 회장인 브라이언 테일러는 “맥아피는 설립 이래로 고객에게 업계 최고의 사이버 보안 솔루션을 제공하는 데 전념해 왔다”며, “그 결과, 지속적인 제품 혁신과 다양한 파트너 에코 시스템, 탁월한 고객 서비스를 만들어 낼 수 있었고, 이를 토대로 독립 기업으로서 신뢰할 만한 브랜드를 창출하는 데 성공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