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16

LG G6, ‘풀 비전’ 대화면 탑재로 차별화된 콘텐츠 경험 제공

편집부 | ITWorld
LG전자(www.lge.co.kr)가 차기 전략 스마트폰 ‘LG G6’에 넓고 꽉 찬 ‘풀 비전(Full Vision)’ 디스플레이만의 장점을 극대화하는 새로운 전용 UX(User eXperience)을 탑재한다고 밝혔다.

LG G6는 제품을 손에 쥐었을 때 가장 편안함을 느끼는 크기와 전면부를 꽉 채우는 대화면을 동시에 구현한 18:9 비율의 5.7인치 QHD+(2,880X1,440) 풀 비전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LG G6에 적용되는 새로운 UX 6.0은 이러한 풀 비전의 장점을 극대화해 ▲인터넷 검색, 동영상 감상 등 대화면을 통한 차별화된 콘텐츠 경험 ▲18:9 비율의 넓은 화면을 활용해 더욱 진화한 카메라 UX ▲1:1 비율의 정사각형 레이아웃을 적용한 감각적인 GUI와 향상된 멀티태스킹 기능 등을 담았다.



LG G6의 풀 비전 디스플레이는 사용자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 경험을 제공한다. 위 아래로 더욱 넓어진 화면은 보다 많은 정보를 보여줄 수 있으며, 인터넷을 검색하거나 전자책을 읽을 경우 한 눈에 더 많은 내용을 볼 수 있다.

전면부를 꽉 채우는 대화면으로 동영상 감상과 게임 실행 시 몰입감도 한층 높아졌다. LG G6를 시작으로 18:9 화면비의 프리미엄 스마트폰이 계속 늘어날 전망이어서, 18:9 비율에 최적화된 영화, 앱, 게임 등 콘텐츠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기존 16:9 비율의 콘텐츠를 더 넓은 화면으로 쾌적하게 볼 수 있도록 화면 비율을 선택할 수도 있다.

18:9 비율 넓은 화면의 장점을 극대화해 카메라 사용 시 편리함과 재미를 더하는 여러 카메라 UX도 추가됐다.

한편, LG G6는 정사각형 레이아웃을 곳곳에 적용, 균형감 있는 비례로 감각적 GUI를 완성했다. 풀 비전 디스플레이의 18:9 비율이 정확히 2개의 정사각형으로 분할되는 1:1 비율을 디자인에 활용한 것이다.

전화 수신 화면, 주소록, 갤러리, 뮤직 플레이어, 캘린더 등은 1:1로 화면을 분할해 시각적으로 안정적이고 시원한 느낌을 주도록 디자인했다. 여러 장의 정사각형 사진을 넓어진 화면에 담을 수 있는 콜라주 잠금 화면도 추가했다. 화면을 켤 때마다 새로운 사진 조합을 보는 재미도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은 “LG G6는 꽉 찬 대화면의 풀 비전 디스플레이를 활용한 새로운 기능과 편리한 사용성을 갖춘 프리미엄 스마트폰”이라며,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차원이 다른 스마트폰 사용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02.16

LG G6, ‘풀 비전’ 대화면 탑재로 차별화된 콘텐츠 경험 제공

편집부 | ITWorld
LG전자(www.lge.co.kr)가 차기 전략 스마트폰 ‘LG G6’에 넓고 꽉 찬 ‘풀 비전(Full Vision)’ 디스플레이만의 장점을 극대화하는 새로운 전용 UX(User eXperience)을 탑재한다고 밝혔다.

LG G6는 제품을 손에 쥐었을 때 가장 편안함을 느끼는 크기와 전면부를 꽉 채우는 대화면을 동시에 구현한 18:9 비율의 5.7인치 QHD+(2,880X1,440) 풀 비전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LG G6에 적용되는 새로운 UX 6.0은 이러한 풀 비전의 장점을 극대화해 ▲인터넷 검색, 동영상 감상 등 대화면을 통한 차별화된 콘텐츠 경험 ▲18:9 비율의 넓은 화면을 활용해 더욱 진화한 카메라 UX ▲1:1 비율의 정사각형 레이아웃을 적용한 감각적인 GUI와 향상된 멀티태스킹 기능 등을 담았다.



LG G6의 풀 비전 디스플레이는 사용자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 경험을 제공한다. 위 아래로 더욱 넓어진 화면은 보다 많은 정보를 보여줄 수 있으며, 인터넷을 검색하거나 전자책을 읽을 경우 한 눈에 더 많은 내용을 볼 수 있다.

전면부를 꽉 채우는 대화면으로 동영상 감상과 게임 실행 시 몰입감도 한층 높아졌다. LG G6를 시작으로 18:9 화면비의 프리미엄 스마트폰이 계속 늘어날 전망이어서, 18:9 비율에 최적화된 영화, 앱, 게임 등 콘텐츠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기존 16:9 비율의 콘텐츠를 더 넓은 화면으로 쾌적하게 볼 수 있도록 화면 비율을 선택할 수도 있다.

18:9 비율 넓은 화면의 장점을 극대화해 카메라 사용 시 편리함과 재미를 더하는 여러 카메라 UX도 추가됐다.

한편, LG G6는 정사각형 레이아웃을 곳곳에 적용, 균형감 있는 비례로 감각적 GUI를 완성했다. 풀 비전 디스플레이의 18:9 비율이 정확히 2개의 정사각형으로 분할되는 1:1 비율을 디자인에 활용한 것이다.

전화 수신 화면, 주소록, 갤러리, 뮤직 플레이어, 캘린더 등은 1:1로 화면을 분할해 시각적으로 안정적이고 시원한 느낌을 주도록 디자인했다. 여러 장의 정사각형 사진을 넓어진 화면에 담을 수 있는 콜라주 잠금 화면도 추가했다. 화면을 켤 때마다 새로운 사진 조합을 보는 재미도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은 “LG G6는 꽉 찬 대화면의 풀 비전 디스플레이를 활용한 새로운 기능과 편리한 사용성을 갖춘 프리미엄 스마트폰”이라며,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차원이 다른 스마트폰 사용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