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31

파킹클라우드, 일본 NEC그룹 SI 기업과 업무협약 체결

편집부 | ITWorld
파킹클라우드(www.parkingcloud.co.kr)는 일본 NEC그룹의 SI기업인 NEC네츠에스아이주식회사(이하 NEC네츠에스아이)와 일본 내 모바일 주차서비스 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상호협력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 일본 주차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파킹클라우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자사 IoT 기반 스마트 주차 솔루션 ‘아이파킹’을 일본 주차시장에 선보이게 됐다. 또한, 입출차 시 모바일 주차권 발급과 주차비 결제가 자동으로 진행되는 ‘파킹패스’ 등 각종 결제시스템을 포함해 스마트 전기차 충전 및 세차 등 차량 관련 각종 부가 사업을 일본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파킹클라우드는 추후 NEC네츠에스아이와의 논의를 거쳐 효과적인 현지 공략을 위해 추가적으로 파트너를 발굴하고, 지속적인 사업협력을 통한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주차대국’ 일본에 순수 국내기술로 탄생한 스마트 주차 솔루션이 ‘모범사례’로 도입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파킹클라우드는 까다롭기로 정평이 난 일본 주차시장에 진출하는 이번 과정에서 주차관리용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양쪽 모두에 기술력과 전문인력을 보유해 시스템의 신속하고 원활한 유지보수 및 개선이 가능하다는 점과 아이파킹에 적용된 기술로 국내 특허 등록은 물론 PCT 국제 특허 출원까지 마쳤다는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고 덧붙였다.

파킹클라우드는 신상용 대표는 “NEC네츠에스아이와의 정기적인 임직원 기술미팅 및 시스템 공동개발 등을 통해 서비스 고도화 및 현지화 완성도를 최대한 끌어올려 일본 내 수많은 주차장에 아이파킹의 스마트 주차 서비스와 차량 관련 부가서비스를 전개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파킹클라우드는 현재 세계 각국에서 스마트 주차 및 스마트 주차장에 대한 수요가 끊이지 않고 있다는 점을 감안해, 앞으로 더욱 적극적으로 해외시장 진출에 나설 예정이다.

실제로 파킹클라우드는 지난달 경기도 고양시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이노베이션 서밋 아시아 2016’에 참가, 별도의 주차비 정산 과정이 필요 없는 자동입출차 시스템인 ‘파킹패스’를 포함한 아이파킹의 전체 시스템을 전시장에 설치하고 시연 및 상담을 진행한 바 있다. editor@itworld.co.kr


2016.10.31

파킹클라우드, 일본 NEC그룹 SI 기업과 업무협약 체결

편집부 | ITWorld
파킹클라우드(www.parkingcloud.co.kr)는 일본 NEC그룹의 SI기업인 NEC네츠에스아이주식회사(이하 NEC네츠에스아이)와 일본 내 모바일 주차서비스 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상호협력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 일본 주차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파킹클라우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자사 IoT 기반 스마트 주차 솔루션 ‘아이파킹’을 일본 주차시장에 선보이게 됐다. 또한, 입출차 시 모바일 주차권 발급과 주차비 결제가 자동으로 진행되는 ‘파킹패스’ 등 각종 결제시스템을 포함해 스마트 전기차 충전 및 세차 등 차량 관련 각종 부가 사업을 일본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파킹클라우드는 추후 NEC네츠에스아이와의 논의를 거쳐 효과적인 현지 공략을 위해 추가적으로 파트너를 발굴하고, 지속적인 사업협력을 통한 서비스 고도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주차대국’ 일본에 순수 국내기술로 탄생한 스마트 주차 솔루션이 ‘모범사례’로 도입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파킹클라우드는 까다롭기로 정평이 난 일본 주차시장에 진출하는 이번 과정에서 주차관리용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양쪽 모두에 기술력과 전문인력을 보유해 시스템의 신속하고 원활한 유지보수 및 개선이 가능하다는 점과 아이파킹에 적용된 기술로 국내 특허 등록은 물론 PCT 국제 특허 출원까지 마쳤다는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고 덧붙였다.

파킹클라우드는 신상용 대표는 “NEC네츠에스아이와의 정기적인 임직원 기술미팅 및 시스템 공동개발 등을 통해 서비스 고도화 및 현지화 완성도를 최대한 끌어올려 일본 내 수많은 주차장에 아이파킹의 스마트 주차 서비스와 차량 관련 부가서비스를 전개할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파킹클라우드는 현재 세계 각국에서 스마트 주차 및 스마트 주차장에 대한 수요가 끊이지 않고 있다는 점을 감안해, 앞으로 더욱 적극적으로 해외시장 진출에 나설 예정이다.

실제로 파킹클라우드는 지난달 경기도 고양시에서 열린 ‘스마트시티 이노베이션 서밋 아시아 2016’에 참가, 별도의 주차비 정산 과정이 필요 없는 자동입출차 시스템인 ‘파킹패스’를 포함한 아이파킹의 전체 시스템을 전시장에 설치하고 시연 및 상담을 진행한 바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