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19

VM웨어, 크로스 클라우드 강화하는 제품 업데이트 발표

편집부 | ITWorld
VM웨어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행사 ‘VM월드 2016 유럽’에서 컴퓨팅, 스토리지, 클라우드 관리 솔루션의 신규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올해 8월 VM웨어가 공개한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Cross-Cloud Architecture)를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는 기업이 특정 사내 데이터센터,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 하드웨어, 하이퍼바이저와 관계없이 원하는 애플리케이션, 디바이스들을 사용, 제어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데, 이는 통합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 플랫폼인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과 크로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서버 가상화 솔루션 VM웨어 v스피어 6.5는 향상된 자동화 및 관리 기능, 내장된 통합 보안, 컨테이너를 포함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 형식들을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사용자들에게 3D 그래픽, 빅데이터, 클라우드 네이티브, 컨테이너화된 머신러닝, SaaS 등 기존 및 최신 애플리케이션들을 지원하는 통합 플랫폼을 제공해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할 수 있도록 한다. 추가로 통합 컨테이너는 도커와 호환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지원해 사용자들이 기존 가상 인프라를 바꾸지 않고도 컨테이너 개발 및 배포 환경을 사용할 수 있다.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를 위한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솔루션인 버추얼 SAN 6.5는 컨테이너와 iSCSI를 이용한 일반 스토리지 대상 서비스를 추가 지원한다. 따라서 사용자는 이전보다 총소유비용을 50% 추가 절감할 수 있다.

또한 솔루션의 구성 조건을 최소화해 하드웨어를 추가하지 않고도 시스템 지점 사이에 발생하는 비용을 15~20% 줄일 수 있다. 이 밖에 고용량 HDD 드라이브와 SSD를 지원해 사용자들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충족한다.

새로 업데이트된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VM웨어 v리얼라이즈의 솔루션들은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과 v리얼라이즈 로그 인사이트다. VM웨어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7.2는 사용자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에 대한 구성 없이도 가상화된 워크로드를 배포,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새로 추가된 컨테이너 관리 기능을 통해 가상화 인프라 상에서 컨테이너 환경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통합 서비스 블루프린트 기능을 통해 VM웨어 v클라우드 에어와 v클라우드 에어 네트워크,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아마존웹서비스 등 클라우드 상에서 애플리케이션 위주의 네트워크와 보안이 통합된 다중 계층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할 수 있도록 한다.

VM웨어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7.2는 컨테이너 관리 포털 애드머럴(Admiral)을 추가해 확장할 수 있는 컨테이너 관리 플랫폼을 제공하고 도커 호스트에서 컨테이너를 구축, 관리할 수 있다.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서비스 카탈로그에서 컨테이너 호스트를 제공할 수 있고, 블루프린트와 도커 컴포즈(Docker Compose)를 통해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서비스 카탈로그에 추가해 운영할 수 있다.

오픈스택과 컨테이너를 포함한 VM웨어의 프라이빗, 퍼블릭 클라우드를 넘나드는 다중 기술 지원은 사용자들이 기존 도구와 기술들을 활용하면서 비즈니스 유연성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VM웨어의 최신 로그 관리 및 분석 솔루션 v리얼라이즈 로그 인사이트 4.0과 v리얼라이즈 오퍼레이션 6.4는 v스피어 6.5, v리얼라이즈 제품 포트폴리오와 함께 제공되고, 향상된 경보 관리 기능과 개선된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

VM웨어 라구 라구람 수석 부사장 겸 SDDC 부문 사장은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실현하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집중하고 있다”며,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를 통해 기업은 특정 클라우드에 관계없이 필요한 자원들을 옮기거나 관리할 수 있어 비즈니스 민첩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6.10.19

VM웨어, 크로스 클라우드 강화하는 제품 업데이트 발표

편집부 | ITWorld
VM웨어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행사 ‘VM월드 2016 유럽’에서 컴퓨팅, 스토리지, 클라우드 관리 솔루션의 신규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올해 8월 VM웨어가 공개한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Cross-Cloud Architecture)를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는 기업이 특정 사내 데이터센터,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 하드웨어, 하이퍼바이저와 관계없이 원하는 애플리케이션, 디바이스들을 사용, 제어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데, 이는 통합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 플랫폼인 VM웨어 클라우드 파운데이션과 크로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서버 가상화 솔루션 VM웨어 v스피어 6.5는 향상된 자동화 및 관리 기능, 내장된 통합 보안, 컨테이너를 포함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 형식들을 지원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또한 사용자들에게 3D 그래픽, 빅데이터, 클라우드 네이티브, 컨테이너화된 머신러닝, SaaS 등 기존 및 최신 애플리케이션들을 지원하는 통합 플랫폼을 제공해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할 수 있도록 한다. 추가로 통합 컨테이너는 도커와 호환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지원해 사용자들이 기존 가상 인프라를 바꾸지 않고도 컨테이너 개발 및 배포 환경을 사용할 수 있다.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를 위한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솔루션인 버추얼 SAN 6.5는 컨테이너와 iSCSI를 이용한 일반 스토리지 대상 서비스를 추가 지원한다. 따라서 사용자는 이전보다 총소유비용을 50% 추가 절감할 수 있다.

또한 솔루션의 구성 조건을 최소화해 하드웨어를 추가하지 않고도 시스템 지점 사이에 발생하는 비용을 15~20% 줄일 수 있다. 이 밖에 고용량 HDD 드라이브와 SSD를 지원해 사용자들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충족한다.

새로 업데이트된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VM웨어 v리얼라이즈의 솔루션들은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과 v리얼라이즈 로그 인사이트다. VM웨어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7.2는 사용자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에 대한 구성 없이도 가상화된 워크로드를 배포,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새로 추가된 컨테이너 관리 기능을 통해 가상화 인프라 상에서 컨테이너 환경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통합 서비스 블루프린트 기능을 통해 VM웨어 v클라우드 에어와 v클라우드 에어 네트워크,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아마존웹서비스 등 클라우드 상에서 애플리케이션 위주의 네트워크와 보안이 통합된 다중 계층 애플리케이션을 배포할 수 있도록 한다.

VM웨어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7.2는 컨테이너 관리 포털 애드머럴(Admiral)을 추가해 확장할 수 있는 컨테이너 관리 플랫폼을 제공하고 도커 호스트에서 컨테이너를 구축, 관리할 수 있다. v리얼라이즈 오토메이션 서비스 카탈로그에서 컨테이너 호스트를 제공할 수 있고, 블루프린트와 도커 컴포즈(Docker Compose)를 통해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서비스 카탈로그에 추가해 운영할 수 있다.

오픈스택과 컨테이너를 포함한 VM웨어의 프라이빗, 퍼블릭 클라우드를 넘나드는 다중 기술 지원은 사용자들이 기존 도구와 기술들을 활용하면서 비즈니스 유연성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VM웨어의 최신 로그 관리 및 분석 솔루션 v리얼라이즈 로그 인사이트 4.0과 v리얼라이즈 오퍼레이션 6.4는 v스피어 6.5, v리얼라이즈 제품 포트폴리오와 함께 제공되고, 향상된 경보 관리 기능과 개선된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

VM웨어 라구 라구람 수석 부사장 겸 SDDC 부문 사장은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실현하기 위해 그 어느 때보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에 집중하고 있다”며,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를 통해 기업은 특정 클라우드에 관계없이 필요한 자원들을 옮기거나 관리할 수 있어 비즈니스 민첩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