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2.21

아이폰·맥·안드로이드 사용자를 위한 에어팟 기본 가이드

Jonny Evans | Computerworld
애플의 무선 이어폰 에어팟이 드디어 출시됐다. 오디오를 듣고, 시리에게 질문을 하고, 길을 찾는데 도움을 얻을 수 있으며, 아이폰과 페어링한 상태에서 다른 애플 기기와도 연결할 수 있다. 에어팟에 대한 기본 정보와 사용법을 정리했다.

에어팟은 무엇인가?
에어팟은 애플의 새로운 무선 헤드폰이다. 애플 고유의 W1 칩을 사용했으며, 가속도계와 적외선 센서로 귀에 꼽았는지를 탐지한다.

귀에 꼽으면 바로 오디오가 재생된다. 전화 통화나 두번 두드려서 시리에게 질문을 할 수 있도록 마이크도 탑재되어 있다.

에어팟은 아이폰 5 이후 아이폰, 애플 워치, 아이패드 미니 2, 아이패드 에어 이후의 아이패드, 아이팟 터치 6와 호환된다.

가격은?
미화 159달러(한화 21만 9,000원)이며, 한 쪽만 분실했을 경우 69달러에 보상 구입할 수 있다.

충전은?
충전 케이스가 에어팟의 보조 배터리 역할을 한다. 에어팟을 케이스에 넣으면 충전되고, 케이스를 라이트닝-USB 충전기로 충전할 수 있다. 에어팟은 한 번 충전으로 오디오 재생시 최대 5시간, 통화 2시간을 지원한다.

애플은 “에어팟을 케이스에 15분만 넣어두면 재생 3시간, 통화 1시간을 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완전히 충전된 케이스는 에어팟을 24시간 동안 여러 번 충전할 수 있다. 에어팟의 배터리 상태를 아이폰의 위젯이나 페어링된 맥의 음량 조절 메뉴를 사용해서 확인할 수 있다.

에어팟 케이스에도 배터리 잔량 표시기가 있는데, 에어팟이 케이스 안에 있는 경우엔 에어팟의 배터리 잔량 상태를, 에어팟이 없을 때에는 케이스의 배터리 잔량 상태를 알려준다.

• 녹색 : 충전됨
• 황색 : 1회 완충 안됨
• 흰색 : 에어팟이 설정 가능한 상태임

에어팟을 어떻게 설정하는가?
설정은 쉽다. 아이클라우드 계정과 최신 iOS를 구동하는 호환되는 기기가 있으면 된다. 아이폰의 잠금을 해제하고 충전 케이스를 연 다음 휴대폰 옆에 둔다(에어팟을 먼저 충전해야 할 수도 있다). 아이폰에 설정 애니메이션이 나타나면 ‘연결’을 탭하고 ‘완료’를 탭한다. 아이클라우드 계정으로 로그인을 하면 아이클라우드 계정으로 연동되는 모든 호환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 에어팟을 일반적인 블루투스 기기처럼 설정할 수도 있다.

에어팟의 탐지 기능
연결이 되면 에어팟을 케이스에서 꺼내면 자동으로 켜진다. 귀에 꼽으면 오디오가 재생되며, 한쪽만 귀에서 빼면 자동으로 잠시 멈추고, 양쪽다 빼면 완전히 종료된다.

시리로 제어하기
시리를 이용해서 에어팟을 제어할 수 있는데, 에어팟 바깥 쪽을 두번 두드려서 시리를 실행할 수 있다. 시리가 실행되면 다음과 같은 명령을 내릴 수 있다.

• “즐겨찾기 재생목록을 재생해 줘.”
• “음량을 높여 줘.”
• “여기서 집에 가려면 어떻게 해?”
• “음악을 일시 정지해 줘.”
• “에어팟 배터리가 얼마나 남았지?”

전화를 걸거나 받을 때는?
시리는 전화가 왔다는 것을 알려준다. 이 때 바깥 쪽을 두번 탭 하면 전화를 받을 수 있다.
전화를 걸거나 받을 때 두번 탭 하면 전화를 끊거나 다른 전화를 받을 수 있다.
시리로 “엄마에게 전화 걸어 줘”라고 명령할 수도 있다.

에어팟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도 사용할 수 있나?
에어팟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도 사용할 수 있긴 하지만, 단순한 무선 이어폰으로밖에 사용할 수 없다. 정교한 기능들은 애플의 iOS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오디오를 지원하는 모든 기기와 사용할 수 있다.

다른 기기와 페어링하려면 다음과 같이 하면 된다.

• 에어팟이 들어있는 케이스를 연다.
• 케이스 뒷면에 작은 하얀색 버튼을 케이스의 상태 표시기가 하얀색으로 깜빡거릴 때까지 누른다.
• 이제 에어팟을 표준 블루투스 설정으로 연결할 수 있다.
• 애플 외의 다른 기기에서는 에어팟의 모든 기능을 이용할 수는 없다.

에어팟 설정을 찾는 방법은?
에어팟 설정은 연결된 iOS 기기의 설정 > 블루투스로 이동해서 찾을 수 있다. 블루투스 기기 목록 중 에어팟 옆의 i 아이콘을 누르면 설정 화면이 나타난다.

여기서 할 수 있는 설정은 다음과 같다.
• 에어팟 연결 해제(다른 기기에 연결할 경우)
• 이 기기와 연결 끊기(에어팟이나 아이폰을 재판매 하는 경우)
• 이름 : 이 섹션을 탭해서 에어팟에 이름을 지정할 수 있다.
• 에어팟 이중 탭 : 이중 탭의 기능을 설정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는 시리를 활성화하는 것이지만, 음악 재생 및 일시 정지로 변환할 수도 있다.
• 자동 귀 탐지 : 이것을 활성화하면(기본적으로 활성화되어 있음) 사용자가 에어팟을 귀에 꼽았을 때를 자동으로 탐지한다.
• 마이크 : 왼쪽, 오른쪽, 자동. 기본적으로 에어팟 양쪽을 모두 마이크로 이용할 수 있지만, 필요하다면 한쪽으로만 설정할 수도 있다.

기기는 어떻게 바꾸는가?
설정을 완료하고 다른 기기에서 에어팟을 사용하려면 오디오 재생 기기를 선택해야만 한다. 같은 아이클라우드 계정에 로그인되어 있다면, 제어 센터나 맥의 오디오 제어의 오디오 재생 기기 목록에서 에어팟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한 쪽만 배터리가 다 되었을 경우엔?
전화 통화를 하고 있는데, 에어팟의 배터리가 다 되어 간다면 한쪽을 빼서 케이스에 넣어 충전을 하면서 다른 한 쪽으로는 계속 통화를 할 수 있다. 에어팟이 이 과정을 자동으로 인식한다. 10분 후에는 양쪽을 교체해서 사용하면 된다.

애플 워치로도 이용할 수 있는가?
아이폰과 연결했다면, 애플 워치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두 기기의 소리가 전환되기 때문에 사용자가 어떤 것으로 오디오를 재생할지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내구성은 어떤가?
다양한 테스트 결과 에어팟의 내구성이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는데, 심지어 세탁기에 넣고 한 번 완전히 세탁을 해도 괜찮았다. 3미터 높이에서 떨어뜨려도 멀쩡했다. 단, 재활용도 어렵다는 수리 전문 업체의 분해 결과도 나왔다.

에어팟 내부에는 무엇이 있는가?
에어팟 내부에 무엇이 있는지 알고 싶다면, 아이픽스잇의 최신 분해 기사를 확인해보자. 애플, 사이프레스(Cypress), 맥심(Maxim), 텍사스 인스트루먼트,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NXP의 부품의 조합이다.

비평가들의 의견은?
대부분의 리뷰어들은 에어팟에 호평을 하지만, 일부에선 시리와 블루투스 오디오 품질의 개선을 원한다. 일부에선 조심스레 “무선 오디오의 미래”라고도 예측한다. 테크피니온(TechPinions)의 필진이자 크리에이티브 스트레티지의 애널리스트인 벤 바자린은 “애플 워치와 에어팟은 애플을 미래로 나아가게 하는 핵심 엔지니어링 마일스톤”이다라고 평가했다.

필자는 에어팟이 포스트 스마트폰 시대로 나아가는 중요한 단계라고 생각한다. 미래의 모바일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에어팟이 표준화되는 모습을 상상하게 된다. editor@itworld.co.kr

2016.12.21

아이폰·맥·안드로이드 사용자를 위한 에어팟 기본 가이드

Jonny Evans | Computerworld
애플의 무선 이어폰 에어팟이 드디어 출시됐다. 오디오를 듣고, 시리에게 질문을 하고, 길을 찾는데 도움을 얻을 수 있으며, 아이폰과 페어링한 상태에서 다른 애플 기기와도 연결할 수 있다. 에어팟에 대한 기본 정보와 사용법을 정리했다.

에어팟은 무엇인가?
에어팟은 애플의 새로운 무선 헤드폰이다. 애플 고유의 W1 칩을 사용했으며, 가속도계와 적외선 센서로 귀에 꼽았는지를 탐지한다.

귀에 꼽으면 바로 오디오가 재생된다. 전화 통화나 두번 두드려서 시리에게 질문을 할 수 있도록 마이크도 탑재되어 있다.

에어팟은 아이폰 5 이후 아이폰, 애플 워치, 아이패드 미니 2, 아이패드 에어 이후의 아이패드, 아이팟 터치 6와 호환된다.

가격은?
미화 159달러(한화 21만 9,000원)이며, 한 쪽만 분실했을 경우 69달러에 보상 구입할 수 있다.

충전은?
충전 케이스가 에어팟의 보조 배터리 역할을 한다. 에어팟을 케이스에 넣으면 충전되고, 케이스를 라이트닝-USB 충전기로 충전할 수 있다. 에어팟은 한 번 충전으로 오디오 재생시 최대 5시간, 통화 2시간을 지원한다.

애플은 “에어팟을 케이스에 15분만 넣어두면 재생 3시간, 통화 1시간을 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완전히 충전된 케이스는 에어팟을 24시간 동안 여러 번 충전할 수 있다. 에어팟의 배터리 상태를 아이폰의 위젯이나 페어링된 맥의 음량 조절 메뉴를 사용해서 확인할 수 있다.

에어팟 케이스에도 배터리 잔량 표시기가 있는데, 에어팟이 케이스 안에 있는 경우엔 에어팟의 배터리 잔량 상태를, 에어팟이 없을 때에는 케이스의 배터리 잔량 상태를 알려준다.

• 녹색 : 충전됨
• 황색 : 1회 완충 안됨
• 흰색 : 에어팟이 설정 가능한 상태임

에어팟을 어떻게 설정하는가?
설정은 쉽다. 아이클라우드 계정과 최신 iOS를 구동하는 호환되는 기기가 있으면 된다. 아이폰의 잠금을 해제하고 충전 케이스를 연 다음 휴대폰 옆에 둔다(에어팟을 먼저 충전해야 할 수도 있다). 아이폰에 설정 애니메이션이 나타나면 ‘연결’을 탭하고 ‘완료’를 탭한다. 아이클라우드 계정으로 로그인을 하면 아이클라우드 계정으로 연동되는 모든 호환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 에어팟을 일반적인 블루투스 기기처럼 설정할 수도 있다.

에어팟의 탐지 기능
연결이 되면 에어팟을 케이스에서 꺼내면 자동으로 켜진다. 귀에 꼽으면 오디오가 재생되며, 한쪽만 귀에서 빼면 자동으로 잠시 멈추고, 양쪽다 빼면 완전히 종료된다.

시리로 제어하기
시리를 이용해서 에어팟을 제어할 수 있는데, 에어팟 바깥 쪽을 두번 두드려서 시리를 실행할 수 있다. 시리가 실행되면 다음과 같은 명령을 내릴 수 있다.

• “즐겨찾기 재생목록을 재생해 줘.”
• “음량을 높여 줘.”
• “여기서 집에 가려면 어떻게 해?”
• “음악을 일시 정지해 줘.”
• “에어팟 배터리가 얼마나 남았지?”

전화를 걸거나 받을 때는?
시리는 전화가 왔다는 것을 알려준다. 이 때 바깥 쪽을 두번 탭 하면 전화를 받을 수 있다.
전화를 걸거나 받을 때 두번 탭 하면 전화를 끊거나 다른 전화를 받을 수 있다.
시리로 “엄마에게 전화 걸어 줘”라고 명령할 수도 있다.

에어팟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도 사용할 수 있나?
에어팟을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도 사용할 수 있긴 하지만, 단순한 무선 이어폰으로밖에 사용할 수 없다. 정교한 기능들은 애플의 iOS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뿐만 아니라 블루투스 오디오를 지원하는 모든 기기와 사용할 수 있다.

다른 기기와 페어링하려면 다음과 같이 하면 된다.

• 에어팟이 들어있는 케이스를 연다.
• 케이스 뒷면에 작은 하얀색 버튼을 케이스의 상태 표시기가 하얀색으로 깜빡거릴 때까지 누른다.
• 이제 에어팟을 표준 블루투스 설정으로 연결할 수 있다.
• 애플 외의 다른 기기에서는 에어팟의 모든 기능을 이용할 수는 없다.

에어팟 설정을 찾는 방법은?
에어팟 설정은 연결된 iOS 기기의 설정 > 블루투스로 이동해서 찾을 수 있다. 블루투스 기기 목록 중 에어팟 옆의 i 아이콘을 누르면 설정 화면이 나타난다.

여기서 할 수 있는 설정은 다음과 같다.
• 에어팟 연결 해제(다른 기기에 연결할 경우)
• 이 기기와 연결 끊기(에어팟이나 아이폰을 재판매 하는 경우)
• 이름 : 이 섹션을 탭해서 에어팟에 이름을 지정할 수 있다.
• 에어팟 이중 탭 : 이중 탭의 기능을 설정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는 시리를 활성화하는 것이지만, 음악 재생 및 일시 정지로 변환할 수도 있다.
• 자동 귀 탐지 : 이것을 활성화하면(기본적으로 활성화되어 있음) 사용자가 에어팟을 귀에 꼽았을 때를 자동으로 탐지한다.
• 마이크 : 왼쪽, 오른쪽, 자동. 기본적으로 에어팟 양쪽을 모두 마이크로 이용할 수 있지만, 필요하다면 한쪽으로만 설정할 수도 있다.

기기는 어떻게 바꾸는가?
설정을 완료하고 다른 기기에서 에어팟을 사용하려면 오디오 재생 기기를 선택해야만 한다. 같은 아이클라우드 계정에 로그인되어 있다면, 제어 센터나 맥의 오디오 제어의 오디오 재생 기기 목록에서 에어팟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한 쪽만 배터리가 다 되었을 경우엔?
전화 통화를 하고 있는데, 에어팟의 배터리가 다 되어 간다면 한쪽을 빼서 케이스에 넣어 충전을 하면서 다른 한 쪽으로는 계속 통화를 할 수 있다. 에어팟이 이 과정을 자동으로 인식한다. 10분 후에는 양쪽을 교체해서 사용하면 된다.

애플 워치로도 이용할 수 있는가?
아이폰과 연결했다면, 애플 워치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두 기기의 소리가 전환되기 때문에 사용자가 어떤 것으로 오디오를 재생할지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내구성은 어떤가?
다양한 테스트 결과 에어팟의 내구성이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는데, 심지어 세탁기에 넣고 한 번 완전히 세탁을 해도 괜찮았다. 3미터 높이에서 떨어뜨려도 멀쩡했다. 단, 재활용도 어렵다는 수리 전문 업체의 분해 결과도 나왔다.

에어팟 내부에는 무엇이 있는가?
에어팟 내부에 무엇이 있는지 알고 싶다면, 아이픽스잇의 최신 분해 기사를 확인해보자. 애플, 사이프레스(Cypress), 맥심(Maxim), 텍사스 인스트루먼트,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NXP의 부품의 조합이다.

비평가들의 의견은?
대부분의 리뷰어들은 에어팟에 호평을 하지만, 일부에선 시리와 블루투스 오디오 품질의 개선을 원한다. 일부에선 조심스레 “무선 오디오의 미래”라고도 예측한다. 테크피니온(TechPinions)의 필진이자 크리에이티브 스트레티지의 애널리스트인 벤 바자린은 “애플 워치와 에어팟은 애플을 미래로 나아가게 하는 핵심 엔지니어링 마일스톤”이다라고 평가했다.

필자는 에어팟이 포스트 스마트폰 시대로 나아가는 중요한 단계라고 생각한다. 미래의 모바일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에어팟이 표준화되는 모습을 상상하게 된다. editor@itworld.co.kr

X